- NEWS

총 게시물 266건, 최근 4 건 안내 RSS 글쓰기
이전글  다음글  목록 수정 삭제 글쓰기
[여행]

동문시장에서 느끼는 제주의 가을

글쓴이 : 최홍대 날짜 : 2017-11-14 (화) 08:38 조회 : 35
글주소 : http://www.nolakorea.com/b/rssnews-10798
제주에서 가장 큰 전통시장은 동문시장으로 제주도의 대표 먹거리는 모두 그곳에서 살 수 있다. 동문시장 주변으로 맛집들도 있지만 제주의 특산품이 어떤 것인지 보고 싶다면 동문시장을 추천할 만하다. 동문시장에 가면 가장 많이 만날 수 있는 특산품은 제주감귤부터 황금향, 오메기떡, 한라봉과 천혜향 주스와 아강발, 옥돔, 제주 고등어 등이다.

 





제주도에는 동문시장 말고도 보성시장, 서귀포 상설시장, 서귀포 매일 올래 시장, 서귀포 중앙시장도 있지만 그중에서 가장 역사가 오래된 곳은 동문시장이다. 1945년부터 형성되기 시작한 제주 동문시장은 시장 규모나 갖춰진 품목의 수만 보더라도 제1의 제주도 전통시장이라 할 수 있다.

 





봄에 제주도를 찾아본 사람들은 사방에 퍼져나가는 제주 감귤꽃 향을 맡아본 기억이 있을 것이다. 요즘처럼 감귤이 황금빛으로 익어가는 풍경을 귤림추색이라고 하는데 영주십경의 하나로 꼽히기도 한다. 특히 감귤이 많이 나오는 가을에는 어느 식당을 가도 감귤이 후식으로 나와 먹어볼 수 있다.

 





제주 동문시장의 오메기떡은 차조가루를 반죽하여 삶은 떡에 콩이나 팥고물을 묻혀 먹는데 쫀득하면서도 식이 섬유가 풍부해서 맛과 영양을 모두 잡은 향토 간식이다. 오메기떡은 옛날에는 가을에 주로 먹었다고 하나 요즘에는 다른 계절에도 만날 수 있다.

 





1972년 일본에서 청견과 폰탄을 교배해 만든 만다린계의 교잡종 감귤을 한라봉이라고 불렀는데 한국에 도입된 것이 1990년대이며 일반 감귤보다 당도도 좋고 씹는 맛이나 향에서 감귤보다 더 맛이 좋았지만 껍질의 두께가 두꺼운 것이 아쉬웠었다. 이후에 천혜향과 한라 향, 레드향 등의 다양한 품종이 개량되다가 비교적 최근에는 생산량이나 상품화에 적합한 황금향을 재배하는 농가가 상당히 많아졌다고 한다.

 





다른 곳보다 돌로 만든 기념품이 많은 곳도 바로 제주다. 제주 사람들은 돌 속에 살다가 돌 속으로 다시 돌아갔다. 제주 돌담의 총길이는 무려 36,000km에 달한다고 하는데 이는 지구의 둘레와 비슷하다. 제주도의 민가는 돌로 쌓은 올레가 있는데 집에 따라서 길이가 짧거나 길게 되어 있는데 바람과 외부 시선을 막아주는 역할을 한다.

 





식당에서 제주 막걸리를 마셔본 기억이 있는데 이렇게 많은 종류가 제주도에서 개발되고 있는지 동문시장을 오니 알 수 있었다. 한라봉으로 만든 막걸리, 제주감귤 막걸리, 가락국수 땅콩 막걸리, 바나나 막걸리, 조껍데기 막걸리 등 재료도 종류도 다양하다.

 





물을 넣지 않고 직접 짜서 만든 음료수이다. 물을 넣지 않아서 그런지 음료수가 매우 진하다. 재료에 따라서 가격이 조금씩 달라지는데 보통 2,000 ~ 5,000원에 가격대가 형성되어 있다.

 





바다낚시를 해보면 바다에서 나오는 은빛 갈치가 얼마나 아름다운지 알 수 있는데 은빛의 귀환으로 만들어진 갈치는 말려서 먹으면 또 다른 풍미가 느껴진다. 보통은 어린 갈치를 말린 것을 풀치라고 부르는데 이곳의 갈치는 제주도라서 그런지 길이가 긴 갈치도 말려지고 있었다.

 





여성의 립스틱 재료로도 사용이 되는 은빛이 환상적으로 빛이 난다. 갈치의 긴 꼬리는 쉽게 절단된다고 하는데 그래서 갈치는 주둥이의 앞 끝에서 항문까지를 기본 크기로 잰다. 한국은 갈치의 어족 자원 보호를 위해 18cm 이하는 법적으로 포획이 금지되어 있다.

 





식탁에 오르면 그 비싸다는 옥돔이 이곳에서는 10마리에 40,000원이다. 크기에 따라서 다르지만 이 정도 가격이면 음식점에서 옥돔 정식으로 나오는 크기는 충분히 되어 보였다. 제주도에서는 옥돔은 꼭 제사상에 올라간다고 한다. 오톰생선, 생선 오름, 옥도미등으로 불리는 옥돔은 제주 특산 요리로 보통 구이나 찜으로 이용한다. 



옥돔을 마지막으로 먹었던 것이 언제인가 기억이 가물가물하다. 쫀득하면서도 바다의 깊은 맛을 선사하는 옥돔은 새우류, 게류, 갯가재류, 갯지렁이류, 어류, 조개류를 먹고 산다. 













제주도라서 그런가 제주도 말린 고등어는 유난히 윤기가 좌르르 흘렀다. 계절 탓도 있으리라 고등어는 겨울 월동에 들어가기 전에 몸에 지방을 비축하는 성질이 잇는데 그래서 가을철에 잡히는 고등어가 살이 가장 많다고 한다. 소금에 절인 것은 자반고등어라고 하는데 바다의 보리라는 고등어는 불포화지방산인 EPA를 많이 함유하고 있어 동맥경화, 혈전증, 고혈압 등을 예방하는데 좋은 식품이다.

 





시장에서 질 좋은 제주도산 돼지고기도 구입할 수 있는데 최근에는 육지에서 제주도산 돼지고기의 소비가 많아서 오히려 제주도를 찾는 사람들이 육지 돼지고기를 먹는 경우도 있다고 한다. 제주도는 제주산 둔갑판매 예방을 위해 제주산 돼지고기 원산지 표시 단속 강화 및 제주 돼지고기 판매 인증점 지정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한다.

 





제주도의 맛을 눈으로 보고 구매할 수도 있는 제주 동문시장은 가장 오랜 역사를 지닌 재래 상설시장으로 구석구석에 생을 여는 해녀들의 숨비소리뿐만이 아니라 제주의 가을을 만끽할만한 곳이기도 하다.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우측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수정 삭제 글쓰기

총 게시물 266건, 최근 4 건 안내 RS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266 여행  [모이] 대나무숲만큼 백화점이 많은 동네, 담양 11-23 4
265 여행  당진 신평양조장에서 우리의 전통술을 만나다 11-23 4
264 여행  지는 가을 아쉽다면 일단 말려봐요 11-23 3
263 여행  남한과 북한의 장 담그기, 어떻게 다를까 11-23 3
262 여행  '50대 욜로'라고 손가락질 마세요, 요즘 대세입니다 11-21 7
261 여행  도시 전체가 역사 테마파크... 독일 뉘른베르크 11-21 8
260 여행  [모이] 닷새마다 강둑길에서 펼쳐지는 담양오일장 11-21 8
259 여행  영원과 찰나를 품고 흐르는 갠지스 11-21 10
258 여행  한옥에 걸린 서양시계... 묘하게 어울리네 11-21 10
257 여행  불의 기운 차단했더니, 바닷바람도 막아주네 11-19 24
256 여행  [모이] 늦가을 최고의 강둑길, 담양 관방제림 11-19 21
255 여행  [모이] 억세가 출렁출렁, 바람 꽃이 핀 제주 새별오름 11-19 17
254 여행  [사진] 고령 대가야 수목원에서 만난 가을 풍광 11-18 20
253 여행  올겨울 남도 여행자를 위한 짬뽕 맛집 3선 11-18 20
252 여행  해발 1375m 올라 별 구경하는 기차 11-17 30
목록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스폰서링크
115.♡.119.28
157.♡.39.234
157.♡.39.56
157.♡.39.83
170.♡.140.52
203.♡.245.131
211.♡.42.245
220.♡.202.159
54.♡.89.111
66.♡.79.154
66.♡.79.156
66.♡.79.157
68.♡.229.183
77.♡.47.56
 
주휴스턴총영사관 재외동포재단 재외선거 코리안넷 하이코리아 코리아넷
Copyright ⓒ www.nolakorea.com. All rights reserved.